컨텐츠 바로가기

SIFFF2021  

시상 내역 Awards & Prizes

오감만족 국제단편경선 Tasty Short Film Competition

대상 | 3,000,000원 Best Short Film 3,000,000KRW

심사위원특별상 | 2,000,000원 Jury Award 2,000,000KRW

오감만족 한국단편경선 Tasty Korean Short Film Competition

대상 | 2,000,000원 Best Short Film 2,000,000KRW

심사위원특별상 | 1,000,000원 Jury Award 1,000,000KRW

오감만족 국제단편경선 심사위원
Tasty Short Film Competition Jury

김수정

김수정 KIM Soo-jeong

(사)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 대표 Head of Korean Barrier Free Films Committee
동국대학교 영화과 대학원을 수료하고 예술영화관 코아아트홀에서 영화 일을 시작했다. 서울단편영화제,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시네마디지털서울 등의 영화제에서 근무했으며, 한국시네마테크협의회에서 시네마테크전용관 서울아트시네마 운영을 맡았다. ‘배리어프리영화’의 제작, 상영, 배급 활성화를 도모하는 사단법인 배리어프리영화위원회의 창립 멤버이며 2016년부터 대표로 활동 중이다.
KIM Soo-jeong completed the Graduate School of Film and Digital Media at Dongguk University. She began a career in film by joining and working at the art house Core Art Hall. She worked at Seoul Short Film Festival, Bucheon International Fantastic Film Festival and Cinema Digital Seoul Film Festival. She also worked at the Korean Association of Cinematheques, where she was in charge of running Cinematheque Seoul Art Cinema. She is a founding member of the Korean Barrier Free Films Committee and has been the head of the committee since 2016.
이승준

이승준 LEE Seung-jun

윌로뜨 오너셰프 Owner Chef of Hulotte
2002년 프랑스로 건너가면서 본격적으로 요리를 시작했다. 미쉐린 1스타 레스토랑들인 디종의 스테판 데르보흐, 파리의 파크 하얏트 파리 방돔에서 일한 바 있다. 부르고뉴의 디종에서 직접 운영한 한식 레스토랑 나무와 다른 레스토랑들을 거친 뒤 파리로 이주, 바리에르 르 푸켓츠, 하얏트 파리 마들렌 등 5성급 호텔들의 레스토랑에서 근무했다. 2015년 하얏트 리젠시 제주에 합류하면서 귀국했고, 2016년부터 자연주의 프렌치 레스토랑 ‘윌로뜨’를 운영하고 있다. 2019년에는 한국관광공사에서 주최하는 한국미식만찬회 ‘오사카 갈라 디너’에서 프랑스식으로 재해석한 한식 반상을 선보이기도 했다. 서울국제음식영화제에서 상영된 프랑스 영화들 속 음식에 대한 ‘맛있는 토크’, 실제 영화 속 프랑스 요리를 선보이는 ‘먹으면서 보는 영화관’ 등에 참여해 온 바 있다.
Lee Seung-jun pursued a career in cooking from 2002 in France. He worked at Michelin one-star restaurants like Stéphane Derbord (Dijon) and Park Hyatt Paris-Vendôme (Paris). He worked at several restaurants and ran a Korean restaurant Namou while living in Dijon, and then moved to Paris to work for five-star hotels such as Barrière Le Fouquet's and Hyatt Paris Madeleine. Returning to Korea in 2015 to join Hyatt Regency Jeju for a while, he opened and is running his own French restaurant Hulotte since 2016. He presented a French-style Korean cuisine at the Gala Dinner Osaka hosted by the Korea Tourism Organization in 2019.
이주실

이주실 LEE Ju-sil

배우 Actress
1965년 연극배우로 데뷔한 이후 지금까지 연극, TV, 영화, 뮤지컬 등 다양한 무대를 넘나들며 활동하고 있는 베테랑 배우이다. 극단 민예와 산울림에서 활동했고, <맥베스><유리동물원><세일즈맨의 죽음><위기의 여자> 및 2020년의 최근작 <장마>까지 150여 편의 연극에서 주·조연으로 활약해 왔다. <마리 떼레즈는 말이 없다>로 1981년 동아연극상 연기상을, 마르그리트 뒤라스 원작 <영국인 애인>으로 1988년 백상예술대상 연기상을 받는 등 다수의 상을 수상했으며, 1997년 최우수예술인에 선정된 바 있다. <스핏파이어 그릴><러브><빌리 엘리어트> 등 7편의 뮤지컬, <해피니스><경이로운 소문><TV소설 내 마음의 꽃비><트레드스톤> 등 100여 편의 TV 드라마에 출연해 왔다. 영화 출연작으로는 <엄마의 공책><부산행><약장수><명량><야수> 등 20여 편이 있다.
A veteran actress working in the theater, TV and film, LEE Ju-sil made her debut as a stage actress in 1965. She worked with established theater companies such as Minye and Sanwoollim, and performed in more than 150 plays to win a number of awards including the Baeksang Arts Award for performance. Her work in the theater includes <Macbeth>, <The Glass Menagerie>, <Death of a Salesman>, <The Broken Woman> and the most recent <Rainy Season> in 2020. She also worked in musicals such as <Spitfire Grill>, <Love>, <Billie Elliot> and in more than 100 TV series including <The Uncanny Counter>, <Happiness> and <Treadstone>. She appeared in more than 20 films including <Train to Busan> and <Roaring Currents>, while starring in <Notebook from My Mother> and <Clown of a Salesman>.

오감만족 한국단편경선 심사위원
Tasty Korean Short Film Competition Jury

김성호

김성호 KIM Sung-ho

영화감독 Film Director
연세대학교에서 건축공학과를 졸업한 후 브루클린 뉴욕시립대에서 영화연출을 전공하고 뉴욕 뉴스쿨 대학원에서 미디어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첫 장편 영화 연출작인 <거울 속으로>(2003)는 부산국제영화 제에서 무비제미로상과 제라르메판타스틱영화제에서 관객상을 수상하였으며 미국에서 <미러>로 리메이크되었다. 이후 <눈부신 하루>(2005), <판타스틱 자살 소동>(2007), <그녀에게>(2009), <개를 훔치는 완벽한 방법>(2014), <엄마의 공책>(2017) 등의 장편 영화를 만들었으며, 올해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무브 투 헤븐>를 만들었다. 현재 추계예술대학교 영상시나리오과 학과장으로 있다.
KIM Sung-ho graduated from Yonsei University majoring in architectural design. Then he studied at the Department of Film Production in Brooklyn College, City of University of New York and got a degree of Master of Arts in Media Studies at New School University in New York. He made his feature debut in 2003 with <Into the Mirror>, which won awards at Bus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and Fantastic Film Festival of Gerardmer and is remade into <Mirror> in USA. His filmography includes <One Shining Day>(2005), <Fantastic Parasuicides>(2007), <She Came From>(2009), <How To Steal A Dog>(2014) and <Notebook from My Mother>(2017). He currently teaches in Writing for Film Department at Chugye University of the Arts in Seoul.
신수진

신수진 SHIN Soo-jin

도서출판 따비 편집장 Chief Editor of Tabi Books
대학에서 사회학과를 졸업한 후 <월간 우리교육> 기자, 출판사 아침이슬의 편집자를 거쳐 현재 도서출판 따비의 편집장으로 일하고 있다. 음식 전문 출판사 따비에서 일하기 전에는 음식에 대해 별 관심을 기울이지 않았으나, 음식에 관한 여러 책을 편집하고 발간하면서 인간의 역사와 문화에 음식이 끼친 영향에 놀라고 있다. 음식에 반영된 불평등에 관심이 많고, 화석연료로 지탱해온 먹거리 생산이 얼마나 지속될지 걱정하고 있다. 따비에서 편집, 발간한 대표적인 책으로 『미각의 제국』, 『대한민국 치킨전』, 『바닷마을 인문학』 등이 있다.
SHIN Soo-jin graduated from college with a major in sociology. She worked as a reporter for Monthly Urikyoyuk (Our-Education), then an editor of publishing company Achimiseul (Morning Dew). She is currently the chief editor of Tabi Books, a publishing company well known for books on food anthropology and humanities. Food is rather newly developed interest for her, and she has been amazed to discover and explore the impact of food on human history and culture while editing and publishing various books at Tabi Books. She is also interested in inequality issues reflected in food and the sustainability of food production system that has been based on fossil fuel consumption.
정금자

정금자 JEONG Keum-ja

프로듀서, ㈜스토리티비 본부장 Executive Creative Director of STORY TV
1997년 명필름 기획실에 입사하면서 영화 일을 시작했다. <접속><조용한 가족><해가 서쪽에서 뜬다면> 등의 마케팅을 진행했고, <섬><공동경비구역 JSA> 등의 마케팅 책임을 맡았다. 이후 투자사 아이픽처스㈜의 기획팀장으로 시나리오 기획 개발과 투자작 선정, 마케팅 및 배급 지원 관련 업무를 담당했고, <고양이를 부탁해><와니와 준하><마리이야기><결혼은 미친 짓이다> 등의 마케팅 관리를 맡았다. 2006년부터 2008년까지 MK픽처스의 마케팅 실장을 역임, <극락도 살인사건><우리 생애 최고의 순간><걸스카우트> 등의 마케팅을 총괄했다. 싸이더스 FNH, ㈜타임스토리그룹의 마케팅 책임자를 거쳤고, <협녀, 칼의 기억>(2015)를 시작으로 프로듀서로 활동하고 있다. 현재 콘텐츠 제작사 ㈜스토리티비의 본부장을 맡고 있다.
JEONG Keum-ja began working in the film industry by joining Myung Films’ planning department in 1997. She worked in marketing for the company’s films such as <The Contact>(1997) and <The Quiet Family>(1998). As the manager of planning department, she was in charge of marketing for internationally acclaimed <The Isle>(2000) and <Joint Security Area>(2000). In 2001 she joined the film investment company Ipictures as a planning team manager, supervising script development, investment decision, marketing and distribution. At Ipictures, she managed marketing for films such as <Take Care of My Cat>(2001), <My Beautiful Girl, Mari>(2001) and <Crazy Marriage>(2001). She was the marketing team manager for MK Pictures from 2006 to 2008, taking charge of marketing for <Paradise Murdered>(2007), <Forever the Moment>(2007) and <Girl Scouts>(2008). After working in marketing management at Sidus FNH and Timestory Group, she expanded her work to film producing to make her debut as a producer with <Memories of the Sword>(2015). She is currently an executive creative director of STORY TV.

’맛있는 단편영화’ 제작지원 2021 심사위원
Delicious Short Film Production Support Jury

김성호

김성호 KIM Sung-ho

영화감독 Film Director
연세대학교에서 건축공학과를 졸업한 후 브루클린 뉴욕시립대에서 영화연출을 전공하고 뉴욕 뉴스쿨 대학원에서 미디어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첫 장편 영화 연출작인 <거울 속으로>(2003)는 부산국제영화 제에서 무비제미로상과 제라르메판타스틱영화제에서 관객상을 수상하였으며 미국에서 <미러>로 리메이크되었다. 이후 <눈부신 하루>(2005), <판타스틱 자살 소동>(2007), <그녀에게>(2009), <개를 훔치는 완벽한 방법>(2014), <엄마의 공책>(2017) 등의 장편 영화를 만들었으며, 올해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무브 투 헤븐>를 만들었다. 현재 추계예술대학교 영상시나리오과 학과장으로 있다.
KIM Sung-ho graduated from Yonsei University majoring in architectural design. Then he studied at the Department of Film Production in Brooklyn College, City of University of New York and got a degree of Master of Arts in Media Studies at New School University in New York. He made his feature debut in 2003 with <Into the Mirror>, which won awards at Busan International Film Festival and Fantastic Film Festival of Gerardmer and is remade into <Mirror> in USA. His filmography includes <One Shining Day>(2005), <Fantastic Parasuicides>(2007), <She Came From>(2009), <How To Steal A Dog>(2014) and <Notebook from My Mother>(2017). He currently teaches in Writing for Film Department at Chugye University of the Arts in Seoul.
모은영

모은영 MO Eun-young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프로그래머 Bucheon International Fantastic Film Festival Programmer
중앙대학교 첨단영상대학원에서 영상이론학과 영화이론 및 애니메이션이론을 전공했다. EBS 프로그램 [시네마천국], [애니토피아]의 작가를 지냈으며, 영화 잡지 <키노><필름2.0><씨네 21> 등에 영화 칼럼을 기고했다. 한국영상자료원 시네마테크KOFA 프로그래머를 거쳐 현재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와 인디애니페스트의 프로그래머로 활동하고 있다. <청춘의 십자로> 변사 공연 등 고전영화를 컨템퍼러리 음악, 뮤지컬 등 다양한 매체와 융합해 재해석한 복합공연을 다수 기획, 제작했다.
Mo Eun-young studied film theory and animation theory at Chung-Ang University, Graduate School of Advanced Imaging Science, Multimedia & Film. She worked as a writer for EBS TV programs such as Cinema Paradiso and Anitopia, while writing film columns for film monthly KINO, and weekly Film2.0 and Cine21. She served as a programmer at the Korean Film Archive’s Cinematheque KOFA and is currently working as a programmer for Bucheon International Fantastic Film Festival and the Indi-Ani Fest. She has organized and produced a number of complex/mixed performances introducing new interpretations of classical films, contemporary music and musicals by fusing them with diverse mediums such as the one for silent film Turning Point of the Youngsters with a focus on pyônsa - the special live narration format used in 1930s East Asia silent movie screenings.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