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community  

언론보도 Press

게시판 상세
제목 “음식과 영화의 즐거운 만남” 제3회 서울국제음식영화제_선데이뉴스
  • 작성일 2017-11-29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47



                                    16 오후 메가박스 이수, 아트나인에서 진행된 3 서울국제음식영화제 개막식에서 개막작
                                             마의 공책출연배우들이 인사말을 하 고 있다. 왼쪽부터 이영아, 이종혁, 김성은, 이주실 배우

[선데이뉴스 모동신 기자] 음식을 소재로 한 서울국제음식영화제가 16일 오후 서울 메가박스 이수, 아트나인에서 개막됐다.
 
올해로 3회째를 맞는 서울국제음식영화제는 음식과 영화를 매개로 세계 곳곳 다양한 삶의 모습과 문화를 이해하고 서로 소통하기 위해 마련된 축제다. 
올해는 총 72개국의 625편이 출품돼 예심을 거쳐 총 14개국, 19편의 영화가 본선에 올랐다. 올해부터 경쟁부문으로 '오감만족 국제단편경선'이 신설됐다. 수상작은 대상 300만원, 심사위원특별상 200만원, 관객상 100만원의 상금이 수여된다. 
 
홍보대사인 배우 이종혁, 김성은의 사회로 진행된 개막식에 이어 개막작으로 상영된 ‘엄마의 공책(감독 김성호)’은 억척스럽게 동네에서 반찬가게를 하는 엄마 애란과 무능력자로 찍힌 시간강사 아들 규현의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16 오후 메가박스 이수, 아트나인에서 진행된 3 서울국제음식영화제 개막식에서 심사위원

이지승 감독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퓰리처상을 받은 음식 평론가 조너선 골드의 안내로 다양한 인종들이 만들어내는 요리를 통해 로스앤젤레스라는 도시를 엿보는 다큐멘터리 '골드의 도시', 일본 도쿄의 수산물 도매시장인 쓰키지 시장 사람들의 열정과 일본 전통 요리의 정수를 보여주는 '쓰키지 원더랜드' 등이 영화제 기간에 상영된다.
 
음식을 먹으면서 영화감상 할 수 있는 야외 이벤트 '가을밤의 맛'과 영화 상영 후 감독과 유명 셰프, 음식 평론가와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토크쇼 등도 열린다.
 
총 7개 섹션, 22개국 50편의 장·단편이 상영되는 제3회 서울국제음식영화제는 11월 16일부터 21일까지 6일간 메가박스 이수, 아트나인에서 진행된다.


모동신 기자 korea4703@gmail.com  

기사원문 http://www.newssunday.co.kr/detail.php?number=34912&thread=11#9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관리자게시 게시안함
목록 삭제 수정 답변
Top